요기요, 서울 성동구자원봉사센터와 결식아동 지원 ‘다양한 한끼’ 캠페인 진행

사진= 요기요 제공
사진= 요기요 제공

요기요가 서울 성동구자원봉사센터와 함께 결식아동의 식사를 지원하는 '다양한 한끼'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다양한 한끼' 캠페인은 요기요가 지역 사회 내 결식 우려 아동에게 요기요 상품권을 선물하는 비대면 식사 지원 사업이다. 기존 급식카드 대면 사용 방식과 달리 요기요 앱에서 비대면 주문으로 식사를 해결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요기요는 올 한 해 성동구 지역아동센터 내 약 300명의 아이들을 대상으로 매월 1인당 1만원씩 요기요 상품권을 지급할 계획이다.

식사 후원금 모금은 성동구 지역 기업 14곳이 힘을 모았다. 기업들의 후원금을 기반으로 지역 사회와 협력해 지속 가능한 식사 지원 체계를 마련했다.

요기요는 사업 수행자로서 상품권 지급, 사용 메뉴 적합성 등 지원 전 과정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며 연말까지 캠페인을 전개할 계획이다.

요기요 유종범 ESG팀장은 "이번 캠페인이 결식아동의 낙인감 해소와 식사 선택권을 보장하는 지속가능한 사회문제 해결의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아이들이 원하는 장소에서 안전하고 건강하게 식사를 즐길 수 있도록 철저한 사후관리를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