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 후포항 해상서 70대 선원 사망

  • 0

4일 조업중 바다에 빠져

울진해경이 바다에 빠지 선원을 구조해 심폐소생술을 하고 있다. 울진해경 제공
울진해경이 바다에 빠지 선원을 구조해 심폐소생술을 하고 있다. 울진해경 제공

경북 울진 앞바다에서 조업하던 어선에서 선원이 물에 빠져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4일 울진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25분쯤 울진군 후포면 후포항 동쪽 11㎞ 해상에서 조업하던 후포선적 5.4t급 어선(승선원 4명)에서 70대 선원 A씨가 물에 빠졌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A씨는 다른 선원들에 의해 구조됐으나 의식이 없는 상태였다.

해경은 구조대를 현장에 보내 호흡과 맥박이 없는 A씨를 심폐소생술 등을 하며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병원에서 사망 판정을 받았다.

해경은 A호 승선원을 상대로 사고 원인을 조사중이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