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괴물' 김민재, 가나전 선발 출격…최전방엔 조규성 [선발명단]

  • 0

가나전 선발명단. 대한축구협회 제공
가나전 선발명단. 대한축구협회 제공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의 '수비의 핵' 김민재가 다리 부상을 딛고 가나전에 선발 출격한다. 최전방에는 황의조 대신 조규성이 선발로 나선다.

한국과 가나는 28일(한국시간) 오후 10시 카타르 도하 에듀케이션시티 스타디움에서 국제축구연맹(FIFA)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경기에 앞서 공개된 선발 명단에는 김진수, 김민재, 정우영, 황인범, 손흥민, 조규성, 김문환, 김영권, 권창훈, 정우영이 이름을 올렸다. 김승규가 골문을 지킨다.

교체 명단에는 윤종규, 백승호, 이재성, 황희찬, 송범근(GK), 손준호, 홍철, 황의조, 나상호, 이강인, 권경원, 조현우(GK), 김태환, 조유민, 송민규가 포함됐다.

김민재는 우루과이와 1차전에서 후반전 오른쪽 장딴지 부상을 입어 출전이 불투명한 상태였다.

그러나 빠른 회복세와 본인의 강력한 의지로 출전이 결정되면서 김진수-김민재-김영권-김문환 포백 수비라인이 가동된다.

우루과이전 선발 출장했던 황의조 대신 조규성이 원톱 스트라이커로 배치됐다. 양쪽 윙에는 손흥민과 권창훈이 뒤를 받친다.

중원에서는 작은 정우영과 황인범이 보다 공격적인 역할을 맡고, 큰 정우영이 수비형 미드필더로 나선다.

황희찬은 1차전과 마찬가지로 부상으로 출전이 불발됐다.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 한국 김민재가 우루과이 공격수 루이스 수아레스를 막고 있다. 연합뉴스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 한국 김민재가 우루과이 공격수 루이스 수아레스를 막고 있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