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전략폭격기 'B-1B' 한반도 재전개…北 ICBM 도발 대응 차원

  • 0

미국 폭격기 B-1B 2대가 5일 일본 전투기와 함께 규슈 서북부에서 공동 훈련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미국 폭격기 B-1B 2대가 5일 일본 전투기와 함께 규슈 서북부에서 공동 훈련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 17형 1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한 지 하루 만에 미국 전략폭격기 'B-1B 랜서'가 한반도에 전개됐다.

합동참모본부는 19일 "오늘 미 공군의 B-1B 전략폭격기가 한반도에 재전개한 가운데 한미 연합공중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해당 훈련의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 "한국 공군의 F-35A와 미 공군의 F-16이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으로 진입하는 미 B-1B 전략폭격기를 호위하면서 연합 편대비행을 실시했다"고 설명했다.

합참은 "이번 훈련은 동맹의 압도적인 전력에 의한 한미 연합방위 능력과 태세, 미국의 철통같은 한반도 방위 및 확장억제 공약 이행 의지를 다시 한번 보여 주었다"고 평가했다.

또한 "한미간 조율된 미국의 확장억제 전력을 신속히 한반도에 전개하여 대응하는 절차를 숙달하는 등 연합작전 수행능력을 향상시켰다"고 덧붙였다.

한미는 상호 긴밀한 공조하에 관련 동향을 추적 감시하면서 유사시 적의 도발에 대응할 수 있는 연합작전 능력을 지속 향상시켜 나갈 것이라고 합참은 전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