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움서예포럼, 한중서화교류전·청년작가선정전 개최

  • 0

9월 27일부터 10월 2일까지 대구문예회관 11~13전시실

엽검파(葉劍波) 작.
엽검파(葉劍波) 작.
송정택 작.
송정택 작.

(사)비움서예포럼(이사장 송정택)이 27일부터 10월 2일까지 6일간 대구문화예술회관 11~13전시실에서 '제13회 한중서화교류전 서화동원'과 '제6회 대한민국청년작가선정전'을 연다.

비움서예포럼은 2009년 창립 이후 2010년 한·중·일 3개국 작가들이 참여한 '국제서예동향전'을 시작으로, 매년 한·중 작가들이 상호 방문해 전시를 펼쳐오고 있다.

올해 한중서화교류전에는 중국 절강성 항주시 원묵사 회원 34명의 작품 51점과 한국 작가 141명의 작품 145점이 전시된다. 또한 청년작가선정전에서는 국내 청년작가 8명의 작품 100여 점을 만나볼 수 있다.

중국 출품작 중에는 작고 작가 장태염의 유작인 전서작품이 눈에 띈다. 그의 유지를 받들어 설립된 원묵사는 지금까지 많은 회원들이 서법예술의 꽃을 피우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원묵사 대표 엽검파의 작품도 주목할 만하다. 고전에 충실하고 전서, 예서, 해서, 행서, 초서는 물론 중국화에도 능하며, 필적이 호방하면서도 준엄하다는 것이 비움서예포럼의 설명이다.

윤종식 작.
윤종식 작.

국내 작가로는 송정택 비움서예포럼 이사장과 김도진 운영위원장, 조성구 대회장 등이 참여한다. 이외에 윤홍석, 윤종식, 송종관, 김용석, 조승혁, 이수희, 윤대영, 송윤환, 박기진, 권승세, 최인숙 등 한국서단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작가들이 참여해 개성 있는 작품을 선보인다.

청년작가선정전에는 한국서단의 미래를 열어갈 작가 8명이 참여한다. 구청미, 김상년, 김남훈, 배민근, 양영, 유기원, 정준식, 최정근 등이 한글·한문·문인화 등 다양한 작품을 전시한다.

비움서예포럼은 개막일인 27일 오후 1시부터 식전행사로 동성로 중앙파출소 앞에서 '무료 가훈 써주기'를 연다. 이어 전시장에서 이중희 전 계명대 교수의 '동양 유학적 미학' 학술발표, 음악 공연, 전통다례 시연, 현장 기념휘호 등이 이어질 예정이다.

김상년 작.
김상년 작.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