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기요, 요마트 지방 재구매율 평균 40% 넘어

  • 0

사진= 요기요 제공
사진= 요기요 제공

요기요 장보기 서비스 '요마트'의 지방 재구매율이 평균 40%를 넘어서면서 수도권을 넘어 지방에서도 한국형 퀵커머스 서비스 소비가 본격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요기요가 18일 밝혔다.

실제로 지난 7월 수도권 외 영남·충청·호남·강원 등 지역에 위치한 요마트에서 첫 구매 후 1개월 내 다시 방문해 상품을 구매한 지역 평균 재구매율은 40.7%로, 수도권 재구매율 34.9%보다 높게 나타났다. 특히, 강원 지역의 재구매율은 45%에 달해 수도권과 비교해 10%가량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요마트의 경우 전국 GS더프레시를 도심 물류센터로 활용하는 만큼 오프라인 매장에서 판매하는 프리미엄 신선식품을 전국 어디든 합리적인 가격에 주문할 수 있다는 점이 기존 퀵커머스 서비스와의 가장 큰 차별점이다. 또, 매주 20여 가지 다양한 품목별 할인 기획전을 제공하며 오프라인 행사 상품도 요기요 앱에서 간편하게 주문할 수 있다

요기요 박우현 신사업본부장은 "급성장한 온라인 장보기 시장에서 요마트가 론칭한 지 불과 3개월도 되지 않아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두어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업계 유일한 전국 즉시 장보기 서비스인 만큼 수도권을 비롯한 지방 곳곳에서 요마트의 편리하고 합리적인 퀵커머스 서비스를 경험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