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이준석, 기자회견서 尹향해 대포 쏠 것"

  • 0

박지원 전 국정원장이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의 기자회견 예고에 "용산(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대포를 쏠 것"이라고 내다봤다.

박 전 원장은 12일 밤 CBS 라디오 '한판승부'에 출연해 '이 전 대표가 어떤 말을 할까'라는 질문에 이같이 답하며 "'윤석열 대통령께서 취임 100일을 두고 실정이 계속됐다. 그렇기 때문에 국민 여론이 이 정도만 하면 처음에 내가 당대표로서 당신을 대통령 후보로 맞이해서 캠패인 할 때는 느끼지 못했던 것이다'. 이 정도가 나올 것 같다"고 예상했다.

그러면서 '미사일'은 아니었으면 좋겠다고 말한 뒤 "북한에서 쏘는 게 미사일이다. 그건 막 가자는 거니까"라며 이 전 대표의 발언 수위를 우려하기도 했다.

박 전 원장은 "당대표가 당을 향해서 고발하고 법적 조치로 들어가는 것도 초유의 일이다. 물론 이 전 대표가 억울한 점은 있을 것"이라며 "아무리 정치권이 어렵더라도 서로 금도를 지켜서 대통령께 향하는 말씀은 좀 자제도 했으면"이라고 이 전 대표의 발언에 대한 우려를 거듭 드러냈다.

이 전 대표와 유승민 전 의원의 신당 창당 가능성에 대해서는 "총선을 앞두면 공천 학살이 이뤄질 것이다. 아직 당심은 아니지만, 민심이 이준석, 유승민에게 가있으니 이런 상황에서는 신당 창당이 가능할 것"이라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