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호 태풍 '에어리', 5일 제주·남해안 영향권…많은 비·강풍 예상

제4호 태풍 에어리 예상 경로. 기상청 제공
제4호 태풍 에어리 예상 경로. 기상청 제공

제4호 태풍 '에어리'(AERE)가 다음 주 화요일(5일) 제주와 남해안을 중심으로 우리나라에 영향을 줄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2일 오전 3시 기준 에어리가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약 480㎞ 부근 해상을 지나고 있다. 에어리의 중심기압 994hPa, 최대풍속 21m/s, 강도 약, 진행방향 북북서, 이동속도 19㎞/h 등이다.

에어리는 5일 오전 3시쯤 제주도 서귀포 남남동쪽 약 130㎞ 부근 해상을 지나 6일 오전 3시쯤 부산을 지날 것으로 예상된다. 7일 오전에는 열대저압부로 변경돼 일본 오사카 북쪽 약 200㎞ 부근 해상에 접근할 예정이다.

에어리는 미국이 태풍위원회에 제출한 이름으로 마셜어로 '폭풍'이다.

태풍이 북상하면 정체전선은 형성되지 않겠지만 태풍 때문에 많은 비가 내리고 강풍이 불겠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7일 0시 기준 )

  • 대구 4,721
  • 경북 5,893
  • 전국 105,50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