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완도 송곡항 바닷속 실종 조유나 양 가족 추정 차량 발견

완도 해상서 발견 승용차, 실종가족 차량 번호판 확인

28일 오후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선착장에서 경찰이 실종된 조유나(10) 양과 가족을 찾고 있다. 연합뉴스
28일 오후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선착장에서 경찰이 실종된 조유나(10) 양과 가족을 찾고 있다. 연합뉴스

실종된 조유나(10) 양 가족이 타던 차가 전남 완도군 신지도 바닷속에서 발견됐다.

광주경찰청과 완도해경 등에 따르면 28일 오후 5시 12분쯤 전남 완도군 신지도 송곡선착장 인근 방파제로부터 약 80m 떨어진 수중에서 아우디 차량을 발견했다.

해경과 육경의 잠수 요원이 가두리양식장 끝에 걸린 차를 맨눈으로 확인했다.

차량의 번호판은 조 양 가족의 차량 번호판과 일치했다.

차 안에 사람이 타고 있는지는 수중 시야를 확보하기 어려워 아직 확인하지 못했다.

경찰은 잠수 요원을 다시 투입해 탑승자가 있는지 확인하고 있다.

경찰은 앞서 이날 오후 3시 20분쯤 송곡선착장 인근 방파제 주변 해저에서 조 양 가족의 차량과 같은 아우디 A6 그릴(라디에이터 덮개)을 발견하고 일대를 집중적으로 수색했다.

이후 2시간 여 만에 조 양 가족의 차량까지 발견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13일 0시 기준 )

  • 대구 6,071
  • 경북 6,210
  • 전국 124,59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