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불출마론' 최고조에도…당권도전 '유력' 관측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이 23일 충남 예산군 덕산리솜리조트에서 열린 '새롭게 도약하는 민주당의 진로 모색을 위한 국회의원 워크숍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이 23일 충남 예산군 덕산리솜리조트에서 열린 '새롭게 도약하는 민주당의 진로 모색을 위한 국회의원 워크숍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이 23일 충남 예산군 덕산리솜리조트에서 열린 '새롭게 도약하는 민주당의 진로 모색을 위한 국회의원 워크숍에 참석하기 전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이 23일 충남 예산군 덕산리솜리조트에서 열린 '새롭게 도약하는 민주당의 진로 모색을 위한 국회의원 워크숍에 참석하기 전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향한 전당대회 불출마 압박이 최고조에 이르고 있지만, 결국 이 의원의 당권 도전을 막을 수 없다는 관측이 나온다.

친문(친문재인)계 의원들은 23일 친문계 핵심으로 불리는 전해철 의원이 불출마를 선언한 것을 고리로 이 의원의 불출마를 강하게 압박했다.

김종민 의원은 이날 CBS 라디오에서 전 의원의 불출마와 관련해 "상당히 놀랐다. 특히나 당권 도전에 대한 의지가 다른 누구보다 강했던 분이었다"고 밝혔다. 또 다른 친문계 홍영표 의원의 불출마설에 대해선 "아마 고민 하시는 걸로 알고 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이 의원을 겨냥해 "당대표 출마 문제는 이제 고민을 시작해야 될 단계"라며 "선거 패배에 책임이 있는 지도급 인사들이 이번에 나설 건지 아니면 책임지고 반성하는 모습을 보이면서 새로운 에너지를 국민들한테 제시할 건지 이게 되게 중요한 토론 숙제"라고 했다.

친문계 전재수 의원도 BBS 라디오에서 사실상 이 의원을 겨냥해 "전해철 의원의 이런 반응이 여타 책임이 있는 분들의 어떤 연쇄적 반응으로 연쇄적 반응으로 이어지기를 우리는 기대하고 있다"고 압박했다.

하지만 이 같은 전방위적 압력에도 이 의원의 당권 도전을 막을 방법이 없다는 분석이 나온다.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은 이날 YTN 라디오에 나와 "이재명 의원은 출마한다. 왜냐하면 당직은 당원에게 공직은 국민에게 하는 것이 민주당 전통"이라며 "그런데 박용진 의원 같은 분은 국민 경선을 더 선호하더라. 이재명 의원이 그렇게 룰에 얽매일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또 전날(22일) 재선 의원들이 '지난 대선과 지방선거 패배에 중요한 책임있는 분들은 이번 전대에 나서지 말 것을 촉구한다'는 입장문을 내면서 이 의원의 실명을 명시하지 못한 점도 당 내에서 이 의원에 대한 정면공격을 점차 부담스러워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5일 0시 기준 )

  • 대구 316
  • 경북 346
  • 전국 6,79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