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예술발전소, 6~8월 수창동 스핀오프 참여작가 공개

박지훈, 조규빈, 강혜진 작가 전시 차례로 이어져

조규빈 작.
조규빈 작.

대구예술발전소가 24시간 작품 관람이 가능한 공간에서 선보이는 '수창동 스핀오프'의 6~8월 참여작가를 공개했다.

수창동 스핀오프는 지역 유망 청년 예술가를 발굴하고 전시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된 프로그램으로, 예술발전소 운영이 끝난 이후에도 언제든지 작품을 볼 수 있는 1층 윈도우갤러리에 전시된다. 지난 3~5월에는 김민정, 김민제, 김채연 등 3명의 지역 청년작가 작품을 선보였다.

6~8월에는 박지훈, 조규빈, 강혜진 작가의 전시가 열린다.

박지훈 작가의 '어린 결정과 젊은 결과' 전시는 6월 8일부터 7월 3일까지 진행된다. 박 작가는 디지털페인팅, 2D 애니메이션과 설치 작품을 위주로 작업하는데, 감정과 기억을 자신만의 방식으로 해석하고 재구성해 다양한 캐릭터를 만들어낸다.

이번 전시에는 '나의 20대'를 주제로 작가의 20대를 되돌아보며, 10년이라는 시간 동안 자신이 내외적으로 영향을 받아 변화하는 순간을 디지털 페인팅으로 그려낼 예정이다.

박지훈 작.
박지훈 작.

7월 6일부터 31일까지는 조규빈 작가의 '얼굴 없는 풍경'전이 이어진다. 조 작가는 익숙한 이미지들을 파괴하고 낯선 공간에 재배치함으로써 관객과 새로운 대화를 이끌어내는 콜라주 기법의 작업을 해오고 있다.

강혜진 작가의 'Stuck'전은 8월 3일부터 28일까지 진행된다. 강 작가는 인위적으로 만들어진 구조와 불합리한 것들을 사물에 빗대어 낯설게 표현한다. 관람자로 하여금 작품을 통해 그것이 사실이든, 욕망에 관한 것이든 애매한 추측으로 자신의 솔직한 생각을 마주해 보기를 바라고 있다.

수창동 스핀오프 전시 프로그램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대구예술발전소 홈페이지(www.daeguartfactory.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053-430-1228.

강혜진 작.
강혜진 작.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9일 0시 기준 )

  • 대구 7,151
  • 경북 5,898
  • 전국 149,89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