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새 특허청장에 이인실 지명…또 女전문가 발탁

윤석열 대통령은 29일 신임 특허청장에 이인실 한국여성발명협회 회장을 내정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29일 신임 특허청장에 이인실 한국여성발명협회 회장을 내정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29일 이인실 한국여성발명협회 회장(변리사)을 신임 특허청장에 내정했다.

이 내정자는 부산대 불어불문과를 거쳐 미 워싱턴대 법학 박사 및 고려대 법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또 국제변리사연맹 한국협회장, 세계전문직여성(BPW) 한국연맹 회장을 역임했다.

앞서 윤 대통령은 지난 26일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에 박순애 서울대 교수,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에 김승희 전 의원, 식품의약품안전처장으로 오유경 서울대 교수까지 여성전문가 3명을 일괄 지명했다.

대통령실도 이 내정자의 '여성 전문가' 이력을 부각하면서 "부산대 출신 첫 변리사이자, 한국의 세 번째 여성 변리사로서 30여 년 이상 지적재산권 분야에 종사한 자타공인 최고 전문가"라고 강조했다.

대통령실은 "치열한 국제 특허전쟁에서 국익을 지키는 일을 수행했을 뿐 아니라 여성 경제활동 참여 확대를 실현하기 위해 20년 이상 여성단체 활동에 참여했다"며 "현재는 한국여성발명협회 회장으로서 여성 발명인 지원과 여성 경제인력 발굴사업을 적극적으로 전개하고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7월 3일 0시 기준 )

  • 대구 294
  • 경북 537
  • 전국 10,05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