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조 국대서 여름의 신부로…손연재, 9살 연상 일반인과 8월 결혼

소속사 "올 초 연인사이로 발전…비공개로 올릴 계획"

리듬체조 유망주 육성 전문가로 변신한 손연재. 연합뉴스
리듬체조 유망주 육성 전문가로 변신한 손연재. 연합뉴스

리듬체조 국가대표 출신 손연재(28)가 9살 연상의 일반인과 8월 결혼식을 올린다.

28일 손연재 소속사 넥스트 유포리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올해 초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 교제 기간은 그리 길지 않지만 서로에 대한 신뢰와 사랑을 바탕으로 결혼을 결심하게 된 것으로 전해졌다.

결혼식은 일반인인 예비 신랑을 배려해 가족과 친지 등 지인만 초대해 비공개로 치러질 예정이다.

손연재는 2012년 런던올림픽 리듬체조 개인종합 5위,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개인종합 4위에 오르는 등 현역 시절 한국 리듬체조를 세계적 수준으로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았다.

손연재는 지난 2017년 은퇴 후 리듬체조 유망주 육성 전문가로 활동 중이며 최근 공중파 예능에서 일상을 공개하는 등 팬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6일 0시 기준 )

  • 대구 283
  • 경북 316
  • 전국 6,24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