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재훈 달성군수 후보 "마약흡입 의혹, 결국 거짓 판명"

27성명서 발표…"소변·모발 검사 모두 음성" 법원 결정문·국과수 결과 공개

국과수 모발 감정서
국과수 모발 감정서
국과수 소변 감정서
국과수 소변 감정서
최재훈 국민의힘 달성군수 후보
최재훈 국민의힘 달성군수 후보

최재훈 국민의힘 달성군수 후보는 27일 "그동안 자신에게 제기된 마약흡입 등 모든 의혹이 결국 거짓으로 밝혀졌다" 며 대구지방법원 배포금지가처분 신청에 대한 결정문을 공개했다.

법원 결정문에는 의혹 제기자인 이모씨가 "최재훈이 코카인을 흡입하는 영상을 본 사실이 없음에도 전 달성군수 예비후보였던 조모씨의 선거운동을 도와주던 엄모씨에게 거짓으로 위와 같은 허위 사실을 말했다"고 진술했음이 적시돼 있다.

또한, 법원 결정문에는 "코카인 관련 의혹이 허위 사실이므로 이와 관련된 사항을 SNS, 휴대전화 등을 통해 배포, 유포, 제공하거나 공개하여서는 아니 된다"라고 판결하고 있다.

이와 함께 최재훈 후보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검사 결과도 공개하고 "소변검사와 모발검사 모두 음성으로 판명났다"고 했다.

최 후보는 "일부 후보는 마약 복용 여부에 대한 진실이 밝혀지지 않았다는 현수막을 내걸어 네거티브 선거를 일삼고 있다"며 "무소속 전재경 후보와 민주당 전유진 후보는 법원 결정문에 따라 허위사실 유포를 중단하고 현수막을 모두 철거"하라고 요구했다.

이어 "달성군선관위도 허위사실 유포가 명백한 사안들에 대해 방관하지 말고, 신속하고 강력하게 지도단속 해줄 것"을 촉구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7월 3일 0시 기준 )

  • 대구 294
  • 경북 537
  • 전국 10,05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