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성훈 DGB대구은행장, 자사주 6천500주 매수…"책임경영"

임성훈 대구은행장
임성훈 대구은행장

DGB대구은행은 임성훈 은행장이 최근 DGB금융지주 보통주 6천500주를 장내 매수했다고 20일 밝혔다.

취임 후 책임경영 차원에서 5천주를 매입한 데 이은 것으로, 임 은행장 보유 주식은 1만7천주로 늘었다.

앞서 이달 2일부터 16일까지 대구은행 임원 15명이 약 5만주를 매입했다.

DGB금융그룹 전 계열사 임원이 책임경영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자발적 주식 매입에 나선 것이라고 은행 측은 설명했다.

우리사주조합도 지난해 11차례에 걸쳐 약 81만주를 매입한 바 있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전 직원이 연중 우리주식갖기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며 "주주 친화 정책을 적극적으로 이어가며 미래 기업가치와 '100년 은행'에 대한 자신감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6일 0시 기준 )

  • 대구 283
  • 경북 316
  • 전국 6,24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