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경제 지표 연달아 발표… 적기 대응해야"

부총리, 확대간부회의 주재
"중대재해처벌법 불확실성 최대한 걷어줘야"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4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기획재정부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4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기획재정부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

25일부터 경제 상황을 가늠해볼 수 있는 주요 경제 지표가 발표되는 가운데 기획재정부는 관련 대응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4일 정부세종청사에서 확대간부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밝혔다.

25일에는 작년 4분기 및 연간 국내총생산(GDP)과 국제통화기금(IMF) 세계 경제전망이 나오고, 26일에는 1월 소비자동향조사(CSI), 27일 1월 기업경기조사(BSI), 28일 작년 12월 및 연간 산업활동 동향, 내달 4일에는 1월 소비자물가가 발표될 예정이다.

홍 부총리는 "글로벌경제 동향과 금융시장 변동성, 현 경제 상황 등을 가늠해 볼 수 있는 경제지표가 연달아 발표될 예정"이라면서 "적기 대응할 수 있도록 치밀하게 대비하라"고 지시했다.

이에 맞춰 정부는 25일에는 대외경제장관회의를, 내달 초중순에는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경제중대본)와 확대 거시경제금융회의를 열고 대책을 논의할 계획이다.

확대 거시경제금융회의에는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와 고승범 금융위원장이 참석한다.

홍 부총리는 이어 "중대재해처벌법이 27일부터 시행될 예정이므로 공공기관 안전관리등급제 평가제도를 활용해 안전컨설팅을 강화해달라"면서 "기업·경영계가 제기하는 일부 제기사항에 대해서도 제도안착 차원에서 정부 지침이나 가이드라인 등을 통해 불확실성을 최대한 걷어주는 노력을 기울여달라"고 주문했다.

아울러 그는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더 덜어드리기 위해 1분기 소상공인 지원 예산의 신속한 집행과 오늘 국회에 제출된 추경안의 국회 논의 대응 및 사전집행 준비에도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요청했다.

홍 부총리는 "설을 1주일 앞둔 시점이고 원유 등 원자재 가격 동향도 여의치 않은 만큼 물가 관리에 총력을 기울여달라"면서 "특히 16대 설 성수품 출하동향, 가격동향, 방출확대 등 이번 주 설 민생대책에 대한 현장점검과 대응에 집중해달라"고 당부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21일 0시 기준 )

  • 대구 1,316
  • 경북 1,663
  • 전국 23,46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