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 영광여고, 학교폭력예방 2년 연속 교육부장관상 수상

감사 편지쓰기, 상장 만들기, 도서관 게임, 연탄 봉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호평

영주 영광여고 학생들이 학교폭력 예방활동으로 연탄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영광여고 제공
영주 영광여고 학생들이 학교폭력 예방활동으로 연탄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영광여고 제공

경북 영주 영광여자고등학교(이하 영광여고)가 2021 찾아가는 학교폭력예방 지원사업 투게더 프로젝트(제4회 함께어워즈) 시상식에서 우수동아리로 선정돼 2년 연속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

푸른나무재단과 교육부, 울산광역시교육청이 함께한 이번 시상식은 전국 130개 초·중·고교가 참여했다. 시상식에는 이 학교 김정현(2년) 스마일북 부장이 학생 대표로 선정돼 그동안의 활동 사항을 소개하고 수상 소감도 발표했다.

2년째 푸른재단과 함께 학교폭력예방사업을 이어가고 있는 영광여고는 이번 평가에서 코로나19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감사 편지쓰기와 점심시간이나 등굣길 이용 캠페인, 상장 만들기, 도서관 게임, 연탄 봉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온 점을 높게 평가 받았다.

김정현 학생은 "그동안 함께 노력해 온 선생님들과 동아리 친구들에게 감사 드린다"면서 "코로나19 상황이지만 학교폭력예방을 위해 학생들이 무엇을 할 수 있는지 늘 생각하고 고민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영희 교장은 "2년 연속 학교폭력예방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하게 돼 기쁘다"며 "친구와 어려운 이웃을 생각해 온 학생들의 노고에 감사하다"고 축하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25일 0시 기준 )

  • 대구 1,438
  • 경북 1,982
  • 전국 23,95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