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대체로 흐린 날씨…기온은 평년보다 높지만 큰 일교차 주의

22~23일 아침최저기온, 낮 최고기온 평년보다 높아
23일 경북 서부내륙, 경북 북부동해안 비·눈 소식도

대구 두류공원에서 시민들이 산책로를 따라 걷기 운동을 즐기고 있다. 성일권 기자 sungig@imaeil.com
대구 두류공원에서 시민들이 산책로를 따라 걷기 운동을 즐기고 있다. 성일권 기자 sungig@imaeil.com

이번 주말 대구경북은 추위가 점차 풀리며 기온이 오르겠지만 대체로 흐린 날씨를 보이겠다.

대구기상청에 따르면 22일은 구름 많은 날씨를 보이겠으며 아침 최저기온은 –8~1℃로 평년보다 높겠다. 낮 최고기온도 6~11도로 평년보다 높아 추위는 서서히 풀릴 것으로 예상된다.

일요일인 23일도 대체로 흐리겠다. 특히 경북 서부내륙지역에는 아침 9시까지 0.1mm 미만의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도 있겠다. 울진, 영덕 등 경북 북부동해안과 경북 북동산지 지역에는 일요일 밤 9시부터 비 또는 눈이 내리겠다. 예상 적설량은 1cm 안팎이다.

일요일에도 추위는 없겠다. 23일 아침최저기온은 –2~3도, 낮 최고기온은 8~12도로 22일보다 더 높은 기온 분포를 보이겠다. 다만, 일교차가 내륙을 중심으로 10~15도 안팎의 차이가 날 것으로 예측된다.

대구기상청 관계자는 "22일까지 낮과 밤의 기온차가 내륙을 중심으로 15도 안팎으로 매우 크겠고 23일도 10도 이상 차이가 날 예정이다. 급격한 기온변화로 인한 건강관리해 유의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25일 0시 기준 )

  • 대구 1,438
  • 경북 1,982
  • 전국 23,95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