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강은희 대구시교육감, 아이들 '하고 싶은 것' 지원

4일 대구시교육청 여민실서 2022년 출입기자 신년 간담회
"중단 없는 교육정책"…재선 도전 의지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이 4일 대구시교육청 여민실에서 '2022년 출입기자 신년 간담회'를 열고 올해 정책 방향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대구시교육청 제공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이 4일 대구시교육청 여민실에서 '2022년 출입기자 신년 간담회'를 열고 올해 정책 방향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대구시교육청 제공

"학생이 행복하고 잘 성장할 수 있게 교육의 본질에 충실하겠습니다."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은 4일 대구시교육청 여민실에서 2022년 출입기자 신년 간담회를 열고 올 한 해 대구 교육정책에 대해 설명했다. 주도성과 관계성, 자율성에 기반한 교육을 하겠다는 게 핵심이다.

강 교육감은 6·1 지방선거 교육감 선거에 나설 뜻도 밝혔다. 그는 간담회 후 취재진과의 질의 응답 과정에서 "그동안 진행한 대구 교육정책이 중단 없이 이어질 수 있도록 꼼꼼히 살피는 게 우선적으로 해야 할 일"며 사실상 재선 도전을 선언했다.

시교육청이 추진할 2022년 교육정책의 기본 방향은 아이들이 '하고 싶은 것, 잘 하는 것, 도전하고 싶은 것'을 진짜로 잘 할 수 있게 한다는 점. 교육의 본질을 지키면서 지속가능과 포용의 가치를 지닌 주도성, 관계성, 자율성에 기반해 정책을 추진한다.

주도성에 기반한 정책은 학생이 목적을 설정하고 성찰과 책임감 있는 행동으로 변화를 이끌어낼 수 있게 하려는 시도. 중학교 1학년 2학기 꿈 탐색 자유학기와 3학년 2학기 꿈 키움 진로학기 운영, 기초·기본학력을 향상시키기 위한 3단계 지원망 구축, 소프트웨어와 인공지능 교육 중점 중학교 운영, 탐구와 논·구술평가 중심인 국제 바칼로레아(IB) 프로그램 확대 등을 한다.

관계성은 공동체 속에서 인격적 만남과 좋은 관계를 맺는 데 주안점을 둔 목표다. 또래활동 활성화 지원 사업, 고교 특화형 문화예술 프로그램(D-Art路)을 운영하고 대구학생예술창작터를 설립한다. 기후위기에 대응하고 탄소 중립을 실천하기 위해 환경교육도 강화한다.

자율성은 생각과 행동의 원리 및 규칙을 스스로 선택, 결정, 실천, 평가하는 과정이다. 이에 기반해 교육과정을 설계하고 성찰 주간을 실시한다. 또 학교공간 혁신 사업, 지능성 과학실을 운영하고 책·걸상과 사물함을 교체하는 등 학교 문화와 수업 환경을 개선한다.

오는 5월 군위군이 대구시로 편입될 것에 대비, 후속 작업도 진행 중이다. 교육과 학예 관련 업무가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교육·학예 분야 편입추진단'을 운영하고 있다.

강 교육감은 "4차 산업혁명과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운 가운데서도 학생, 학부모, 시민의 지지 덕분에 지난해 전면 등교를 할 수 있었다. 사회성과 학력 결손을 최소화하려고 노력했다"며 "우리 아이들이 행복한 삶을 꾸려나가고 미래를 살아갈 힘을 길러주는 게 올해 정책 목표다. 애정 어린 관심과 격려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월 22일 0시 기준 )

  • 대구 444
  • 경북 207
  • 전국 7,00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