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명대, 제8회 계명산학협력 포럼 개최

최근 호텔인터불고 엑스코에서 열린 '제8회 계명산학협력 포럼'에서 참석자들이 박수를 치고 있다. 계명대 제공
최근 호텔인터불고 엑스코에서 열린 '제8회 계명산학협력 포럼'에서 참석자들이 박수를 치고 있다. 계명대 제공

계명대학교(총장 신일희)는 최근 호텔인터불고 엑스코 그랜드볼룸A홀에서 '제8회 계명산학협력 포럼'을 열었다.

이번 포럼은 '다시, 힘을 얻다'를 주제로 열린 이번 포럼에는 신일희 총장, 이충곤 에스엘㈜ 회장, 이재하 대구상공회의소 회장을 비롯해 산학교류 기관장, 계명가족회사 임직원, 계명대 주요 보직자 및 산학협력 교수 등 100명이 참석했다.

계명대 산학협력 발전을 위해 힘써준 기업과 교내 교원을 대상으로 '계명대 산학협력 유공자 포상' 후 김범준 계명대 산학협력단장의 'LINC 3.0과 비젼' 발표, 박성호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 실장의 '산학연 협력정책 및 활성화 방안' 특강이 이어졌다.

신일희 총장은 "'계명산학협력 포럼'을 통해 위축된 지역 경제에 새로운 성장 동력을 창출하는 기회가 되는 자리가 됐다. 실용적 인재양성과 신기술 혁신 연구를 위해 더욱 진취적이고 헌신적인 자세로 지역사회와 함께 이 위기를 극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하 대구상공회의소 회장은 "연결과 융합이 강조되는 4차산업혁명시대에는 산학연의 협력이 더욱 강조된다. 학계에서는 연구개발, 기업에서는 응용기술을 접목해 신뢰성을 높이고 선도적 기술을 인정받는 것이 중요하다"며 산학교류 활성화를 기대했다.

한편 계명대는 현재 1천여개의 가족회사와 활발한 산학협력 활동을 펼치며, 지속가능한 산학협력 시스템을 마련하고자 꾸준히 활동하고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6일 0시 기준 )

  • 대구 283
  • 경북 316
  • 전국 6,24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