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아스트로젠, 과기부 2021년 하반기 ‘우수기업 연구소’ 지정

대구 동구에 있는 아스트로젠 사옥 전경. 아스트로젠 제공
대구 동구에 있는 아스트로젠 사옥 전경. 아스트로젠 제공

난치성 신경질환 치료제를 개발하는 지역 스타트업 아스트로젠의 기업부설연구소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부) 주관 2021년 하반기 '우수기업 연구소'로 지난달 25일 선정됐다.

'우수기업 연구소' 지정 사업은 기업의 연구개발 역량 및 기술사업화를 통한 가치 창출 면에서 우수한 기업을 발굴·육성하기 위한 인증제도로, 2017년부터 시행됐다.

우수기업 연구소로 지정된 아스트로젠은 지정일부터 3년간 자격을 유지하며, 산업기술진흥협회로부터 지정서 및 현판 수여와 함께 각종 홍보 지원, 정부포상 및 국가 연구·개발(R&D) 사업의 가점 부여 등의 혜택을 받는다.

아스트로젠 연구소는 각 분야별 전문가들로 구성된 평가위원의 발표평가, 현장평가, 종합심사 등 3단계 평가과정을 거쳐 뛰어난 R&D 역량과 기술혁신 의지 및 활동을 인정받아 우수기업 연구소로 최종 선정됐다.

안기찬 아스트로젠 연구소장은 "우리 연구소는 신경발달장애, 퇴행성뇌질환, 신경정신질환 등 난치성 뇌질환들에 대해 꾸준히 신경병리학적 이해도를 높여왔고, 이를 바탕으로 다양한 신경과학적 R&D 접근 방식을 시도하고 있음에 좋은 평가를 주신 것 같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뇌질환 치료제 개발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 보육 기업인 아스트로젠은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가 선정하는 아기 유니콘에 이름을 올렸으며, 2023년 코스닥시장 상장을 목표로 더 높은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현재는 자폐스펙트럼장애 치료제 임상 2상 시험을 진행하는 중이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월 17일 0시 기준 )

  • 대구 176
  • 경북 95
  • 전국 3,85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