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외국인 신규 입국 원칙적으로 막는다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가 29일 오전 일본 총리관저에서 기자들의 취재에 응하고 있다. 기시다 총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 바이러스의 유입을 막기 위해 입국 규제를 강화할 것임을 시사했다. 연합뉴스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가 29일 오전 일본 총리관저에서 기자들의 취재에 응하고 있다. 기시다 총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 바이러스의 유입을 막기 위해 입국 규제를 강화할 것임을 시사했다. 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30일부터 외국인의 신규 입국을 원칙적으로 금지한다.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는 29일 코로나19 새 변이인 오미크론 유입을 막기 위한 대책으로 입국 규제를 강화하기로 했다며 "외국인 입국을 30일부터 전 세계를 대상으로 금지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조치는 오미크론에 대한 정보가 어느 정도 밝혀질 때까지의 임시 조치"라고 설명했다.

일본 정부는 지난 8일부터 유학생과 비즈니스 목적 단기 체류자의 신규 입국을 예외적으로 허용했다. 하지만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할 조짐을 보이자 국내 유입을 막기 위해 입국 규제를 강화했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는 이날 오전 기자단에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에 대해 강한 위기감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8일 0시 기준 )

  • 대구 2,285
  • 경북 3,420
  • 전국 55,29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