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수처, '이성윤 공소장 유출 의혹' 대검 서버 압수수색

서초동 대검찰청에 검찰 깃발이 바람에 흔들리고 있다. 연합뉴스
서초동 대검찰청에 검찰 깃발이 바람에 흔들리고 있다. 연합뉴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가 26일 이성윤 서울고검장 공소장 유출 의혹과 관련해 압수수색에 나섰다.

공수처 수사3부(최석규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10시쯤 대검찰청 정보통신과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서버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이 고검장을 5월 12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불법 출국금지 수사 외압 혐의로 기소한 수원지검 수사팀의 내부망 메신저 등을 확인하려는 것으로 알려졌다.

공소장 유출 사건은 이 고검장의 공소장 내용이 당사자가 받아보기도 전에 언론에 먼저 보도되면서 처음 논란이 됐다.

공수처는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의 이 고검장 공소장 유출 관련 고발 사건을 지난 5월 말 입건해 수사 중이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2월 03일 0시 기준 )

  • 대구 99
  • 경북 82
  • 전국 4,944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