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경북 구미 경운대, 항공기술교육원 전문인력 양성 규모 커진다

교육과정 정원 증원 국토부 승인, 90명→120명

경운대 항공기술교육원에서 학생들이 실습에 여념이 없다. 경운대 제공
경운대 항공기술교육원에서 학생들이 실습에 여념이 없다. 경운대 제공
경운대 항공기술교육원 전경. 경운대 제공
경운대 항공기술교육원 전경. 경운대 제공

경운대 항공기술교육원은 최근 국토교통부로부터 교육과정 정원 증원 및 신규 교육과정 개설을 승인받았다고 지난 23일 밝혔다.

이에 교육과정 중 비행기 과정은 현재 연간 90명에서 120명으로 운영할 수 있게 됐다.

또 비행기 과정 수료 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40명 정원의 항공정비사(항공전자·전기·계기) 과정이 신설된다. 이 과정은 올해 초 항공법에 의해 신설된 과정으로 국내 전문교육기관으로는 최초 인가이다.

이에 따라 경운대는 항공정비에서 전자계기 분야 비중이 높아지는 추세에 대비해 선제적으로 전문인력 수요에 대응할 수 있게 됐다.

경운대 항공기술교육원은 2018년 국토교통부가 지정하는 '항공종사자(항공정비사) 전문교육기관으로 인가를 받아 항공정비사를 희망하는 학생들을 선발해 이론 및 실기 교과목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박환관 경운대 항공기술교육원장은 "전문 교수진 확충, 실습기자재 자체개발 및 학생 복지증진 등으로 국내 최고의 항공정비사 전문교육기관으로 발돋움 하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월 26일 0시 기준 )

  • 대구 672
  • 경북 445
  • 전국 13,01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