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월마트 매장 200곳에 '비트코인 ATM' 설치

미국 월마트 200개 매장에 설치된 비트코인 ATM. 사진 TokenJay 트위터 캡처
미국 월마트 200개 매장에 설치된 비트코인 ATM. 사진 TokenJay 트위터 캡처

미국 최대 유통업체인 월마트가 200개 매장에 현금으로 비트코인을 살 수 있는 키오스크(무인단말기) 기계를 설치했다.

21일(현지시각) 암호화폐 전문매체인 코인데스크는 'Walmart Has Quietly Begun Hosting Bitcoin ATMs'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이 같은 사실을 알렸다.

월마트 커뮤니케이션 담당 몰리 블레이크만 이사는 "고객들이 현금으로 비트코인을 구매할 수 있는 파일럿 프로그램을 '코인미'와 협업해 출시했다"고 밝혔다.

월마트에는 '코인스타'의 키오스크가 설치됐으며 운영은 '코인미'에서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월마트가 설치한 비트코인 ATM은 키오스크에 현금 지폐를 넣고 암호화폐 전문 지갑 및 결제업체인 '코인미'의 계정의 인증을 거쳐 비트코인을 구매하는 방식이다. 비트코인의 거래가 끝나면 이를 증빙하는 종이 바우처가 발행된다.

다만 해당 기기를 사용할 경우 비트코인 수수료 4%와 현금 교환 수수료 7%를 추가로 지불해야 한다.

월마트는 우선적으로 200개의 매장에 비트코인 ATM을 설치한 뒤 추후 고객들의 반응을 지켜보며 기계를 늘려나갈 예정라고 전했다.

한편 코인데스크는 "최근 암호화폐 ATM사업이 코로나19 이후 빠른 속도로 확장되고 있다"며 "코인스타가 지난해 3천 500대였던 암호화폐 ATM을 올해 두 배로 늘릴 계획이라고 발표했다"고 보도했다.

전문가들도 미국 곳곳에 위치한 월마트의 이번 정책으로 비트코인이 더욱 대중화 될 것이라 분석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1월 29일 0시 기준 )

  • 대구 88
  • 경북 68
  • 전국 3,30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