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텍연구원, 대대적인 이사회 재편으로 경쟁력 높인다

선임직 이사 15명 중 13명 신규 영입

다이텍연구원은 새롭게 구성된 이사진으로 첫 이사회를 열었다고 20일 밝혔다. 다이텍연구원 제공
다이텍연구원은 새롭게 구성된 이사진으로 첫 이사회를 열었다고 20일 밝혔다. 다이텍연구원 제공

다이텍연구원은 새롭게 구성된 이사진으로 첫 이사회를 열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구성된 이사회는 조상형 신임 이사장 취임 이후 첫 공식 행보로 각계각층의 전문가를 영입해 이사회의 역할을 강화하고 새로운 추진 동력을 확보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기존 이사회 구성은 대부분 대구염색공단 내에 있는 염색·섬유 업체 대표로 이루어져 있었다. 지역의 염색·섬유 업계를 대변한다는 강점은 있었으나, 다양한 분야의 의견을 수렴하는 데는 한계가 있었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이번 이사회에는 섬유 관련 업계뿐 아니라 변호사나 회계사 등 전문가들도 포함돼 보다 다양성을 띤 의사결정 구조가 만들어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번 이사회는 대구시 경제국장 등 당연직 이사와 한국섬유개발원 이사장 등 비선임직 이사를 제외한 선임직 이사 15명 중에서 13명을 신규로 영입해 구성했다. 감사 2명도 새로운 인물로 선출됐다.

특히 한국섬유산업연합회와 서울대, 효성티앤씨㈜, 태광산업㈜ 등 다양한 출신의 외부인사가 추가돼 수도권과의 교감을 확대할 뿐만 아니라 전국 단위의 넓은 시야를 가지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

조상형 다이텍연구원 이사장은 "새로운 이사진 구성을 통해 다이텍연구원의 위상과 경쟁력을 강화시켜, 침체된 우리나라 섬유·염색 업계의 발전을 선도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2월 07일 0시 기준 )

  • 대구 129
  • 경북 129
  • 전국 4,954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