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18일 '스페셜 이벤트'…신형 맥북 프로·에어팟 공개 예상

애플이 오는 18일(현지시간) 온라인을 통해 생중계로 'Apple 이벤트'를 개최한다.

애플은 12일 '봉인 해제'(Unleashed)란 제목의 초청장을 전 세계 미디어에 발송했다. 애플의 행사는 미 서부 시간으로 18일 오전 10시(한국 시간 19일 오전 2시)에 시작한다. 장소는 캘리포니아 쿠퍼티노의 본사 애플파크이며 온라인 생중계이다.

연말 쇼핑 시기를 앞두고 매년 가을철에 스페셜 이벤트를 열고 신제품을 공개했던 애플이기에 업계는 이번에도 새 제품을 선보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앞서 애플은 지난달 스페셜 이벤트를 열고 신형 아이폰13 시리즈와 신형 아이패드, 애플워치 시리즈 7 등을 공개했다.

외신들은 이번 스페셜 이벤트에는 노트북과 이어폰의 새로운 모델을 공개할 것으로 전망했다. 블룸버그 통신은 "프리미엄 노트북인 맥북 프로에는 애플이 자체 설계한 칩 '애플 실리콘'을 탑재할 것으로 보인다"라며 중앙처리장치(CPU)와 그래픽처리장치(GPU) 성능이 모두 개선될 것"이라고 전했다.

애플 노트북 중 상위 기종인 맥북 프로는 지난 2016년 새 모델이 출시된 이후 5년여 만에 새롭게 바뀐다.

신형 에어팟의 경우 디자인면에서 프리미엄 이어폰인 에어팟 프로와 유사해 질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5일 0시 기준 )

  • 대구 316
  • 경북 346
  • 전국 6,79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