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문학상 시상식… 김광수·권영재 작가 수상

9일(목) 대구 북구 이태원문학관에서 열려

1회 이태원문학상 수상자인 김광수(사진 왼쪽에서 세 번째) 작가와 2회 이태원문학상 수상자인 권영재(사진 왼쪽에서 두 번째) 작가. 이태원문학기념사업회 제공
1회 이태원문학상 수상자인 김광수(사진 왼쪽에서 세 번째) 작가와 2회 이태원문학상 수상자인 권영재(사진 왼쪽에서 두 번째) 작가. 이태원문학기념사업회 제공

이태원문학기념사업회는 9일 대구 출신 소설가인 故 이태원 작가를 기려 제정한 이태원문학상 시상식을 열고 김광수 작가의 '자전거'와 권영재 작가의 '아련한 어느 봄날의 추억'을 각각 1회와 2회 수상작으로 선정, 시상했다.

김광수 작가는 부산소설가협회장을 역임한 바 있고, 권영재 작가는 오랜 기간 신문 칼럼과 에세이 등으로 글을 발표해왔다.

기념사업회 측은 "이태원 작가의 동아일보 장편소설 공모 당선 시기인 1970년을 기준으로 50주년이 된 2020년을 첫 시상 시점으로 삼았으나 지난해 코로나19 여파로 시상식을 연기한 바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19일 0시 기준 )

  • 대구 35
  • 경북 42
  • 전국 1,07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