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건, 39세 연하 여친과 극적 화해 "태어날 아이 위해 최선 다할 것"

사진. 방송 화면 캡처
사진. 방송 화면 캡처

배우 김용건이 자신의 아이를 임신한 39세 연하 A씨와의 극적인 화해로 갈등을 풀었다.

김용건은 12일 자신의 법률대리인 아리율을 통해 "이번 일로 인해 많이 놀라고 실망하셨을 모든 분들에게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는 말씀을 올린다"고 입장을 전했다.

이어 "지난 며칠간 오랜 연인으로 지냈던 예비 엄마 A 씨와 만남을 가지고 진실된 대화를 나눴다. 대화를 통해 저는 상대방이 받았을 상처를 제대로 보지 못한 제 모습을 반성하며 다시 한 번 사과의 뜻을 전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앞으로 예비 엄마의 건강한 출산과 태어날 아이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며, 마지막으로 오랫동안 나를 믿고 사랑해 주신 많은 분에게 다시 한 번 죄송하다는 말을 전하다"고 사과의 뜻을 전했다.

[이하 김용건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김용건입니다. 먼저 이번 일로 인해 많이 놀라시고 실망하셨을 모든 분들에게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는 말씀을 올립니다.

지난 며칠간 오랜 연인으로 지냈던 예비 엄마와 만남을 가지고 진실된 대화를 나눴습니다. 대화를 통해 저는 상대방이 받았을 상처를 제대로 보지 못한 제 모습을 반성하며 다시 한 번 사과의 뜻을 전했습니다.

저는 앞으로 예비 엄마의 건강한 출산과 태어날 아이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오랫동안 저를 믿고 사랑해 주신 많은 분들에게 다시 한 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올립니다.

최신 기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1월 29일 0시 기준 )

  • 대구 88
  • 경북 68
  • 전국 3,30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