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회 악몽' 한국 야구대표팀 일본에 져…결승직행 실패

5일 미국과 패자부활전, 올림픽 한일전 전승 기록 깨져

4일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야구 준결승전 한국과 일본의 경기. 8회말 2사 만루 상황에서 일본에 3점을 허용한 한국 투수 고우석이 어두운 표정으로 마운드로 돌아가고 있다. 연합뉴스
4일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야구 준결승전 한국과 일본의 경기. 8회말 2사 만루 상황에서 일본에 3점을 허용한 한국 투수 고우석이 어두운 표정으로 마운드로 돌아가고 있다. 연합뉴스

4일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야구 준결승전 한국과 일본의 경기. 8회말 2사 만루 상황에서 포수 양의지가 3타점 2루타를 허용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연합뉴스
4일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야구 준결승전 한국과 일본의 경기. 8회말 2사 만루 상황에서 포수 양의지가 3타점 2루타를 허용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연합뉴스

'8회의 기적은 없었다. 대신 8회가 악몽이 됐다.'

극적인 역전승과 콜드승으로 승승장구하며 준결승까지 오른 한국 올림픽 야구 대표팀이 결승 직행을 다툰 2020 도쿄올림픽 야구 준결승전에서 숙적 일본에 2대5로 패했다.

한국은 5일 오후 7시 미국과 맞붙어 승리시 결승에 올라 다시 한번 일본과 금메달을 다툰다. 지면 7일 낮 12시 도미니카공화국과 동메달 결정전을 치른다.

4일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야구 준결승 일본과의 경기는 두고두고 아쉽기만했다.

2대2로 일본과 팽팽하기 기싸움을 벌인 한국은 8회말, 병살 플레이로 끝낼 수 있는 이닝을 투수 고우석의 1루 커버 실수가 빌미가 돼 3점을 내주며 고개를 숙였다.

고우석은 8회 1사 1루에서 곤도의 병살타성 타구를 1루에서 해결하지 못해 위기를 자초했다. 1루수 황재균이 2루에 던져 1루 주자를 포스 아웃으로 잡았으나 유격수 오지환의 송구를 받은 고우석이 1루를 찍지 못해 타자를 살려줬다. 후속 왼손 타자 무라카미를 고의 볼넷으로 내보낸 고우석은 9번 타자 가이에게 또 볼넷을 허용, 만루가 된 상황에서 야마다 데쓰토에게 싹쓸이 2루타를 맞았다.

승부는 일본으로 크게 기울었고, 한국은 마지막 9회초 반격에 실패하며 숙명의 한일전을 마쳤다.

공격에서의 한 방 부재는 패인이 됐다. 한국은 여러 차례의 득점 찬스를 가졌으나 한 방을 쳐낼 해결사가 없었다.

1회 1사 2, 3루의 기회를 잡았지만 양의지와 김현수가 삼진으로 물러나며 선취득점의 기회를 날렸다. 이 때부터 경기가 어렵게 풀렸다.

한국은 일본에 선제점과 추가점을 허용하면서 5회까지 0대2로 끌려갔다.

6회초 강백호의 1타점 적시타와 이정후의 안타로 추격을 시작한 한국은 무사 1, 3루의 기회를 잡았으나 양의지가 또다시 삼진으로 침묵했다. 믿었던 4번 양의지는 찬스를 살리지 못하고 이날 4연타석 삼진을 당했다.

김현수의 동점타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으나 점수를 내야할 때 내지 못했고 이는 위기로 이어졌다. 그렇게 악몽의 8회가 찾아왔고 한국은 승부를 돌이키지 못했다.

2004년 시드니 올림픽 예선전과 동메달 결정전, 2008년 베이징 올림픽 예선과 준결승 등 올림픽 무대에서 일본에 4전 전승을 해왔던 한국은 도쿄서는 뼈아픈 패배를 당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23일 0시 기준 )

  • 대구 21
  • 경북 35
  • 전국 1,50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