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첨복재단-에이조스바이오 자가면역질환 신약 공동개발 나선다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신약개발지원센터. 대구첨복재단 제공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신약개발지원센터. 대구첨복재단 제공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 신약개발회사 ㈜에이조스바이오와 손잡고 자가면역질환 신약 공동개발에 나선다.

대구첨복재단은 에이조스바이오가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플랫폼으로 발굴한 자가면역질환 신약개발과 관련된 공동연구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기존 자가면역질환치료제의 표적 선택성과 부작용에 대한 이슈는 저분자 약물개발의 도전과제 중 하나로 꼽힌다. 에이조스바이오는 면역시스템을 분석해 부작용을 최소화할 수 있는 표적을 선정, 자사의 딥러닝 기반 플랫폼인 'AiSAR'와 'AiKPro'를 활용해 표적 단백질과 활성 화합물의 구조 특성을 분석해서 표적과 화합물 간의 상호작용을 예측하는 모델을 만들었다.

향후 공동연구를 통해 에이조스바이오는 가상최적화, 효능예측 등의 가상환경 기반 연구를 진행하며, 유도체합성, 효능검증 및 공정개발은 대구첨복재단 신약개발지원센터에서 연구를 지원할 예정이다.

손문호 대구첨복재단 신약개발지원센터장은 "공동연구를 이끌 신약개발지원센터 표적항암제팀은 항암제,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및 카이나제 저해제 연구에 있어 다수의 기술이전 성과를 낸 팀으로 상당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18일 0시 기준 )

  • 대구 71
  • 경북 24
  • 전국 2,08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