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 대가야체험축제 경상북도 최우수 축제로 선정

지난해 개최실적과 올해 발전 가능성에 대해 종합 결정돼

고령 대가야체험축제가 경상북도 최우수 축제에 선정됐다. 지난해 개최된 대가야체험축제 거리퍼레이드 장면. 고령군 제공
고령 대가야체험축제가 경상북도 최우수 축제에 선정됐다. 지난해 개최된 대가야체험축제 거리퍼레이드 장면. 고령군 제공

경북 고령군 '대가야체험축제'가 2020년도 경상북도 최우수축제로 선정됐다.

경상북도에 따르면 2019년 축제 개최 실적과 2020년 축제 개최 계획 및 향후 발전 가능성 등을 종합해 선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경북도 축제는 총 14개이다. 최우수축제는 고령 대가야체험축제와 영덕대게축제 2개이며, 우수축제는 경주 벚꽃축제 등 4개, 유망축제는 청도반시축제 등 6개, 육성축제는 김천자두포도축제 등 2개이다.

대가야체험축제는 관광상품화 및 축제 변화와 발전 가능성, 축제 기획, 운영, 홍보 등의 적절성과 전문성, 효율성 등에서 긍정적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고령군은 이번 선정을 통해 경북도로부터 5천500만원의 축제 운영 예산지원을 받게 된다. 올해 대가야체험축제는 '황금의 빛, 대가야!'라는 주제로 오는 4월 2∼5일 열린다.

곽용환 고령군수는 "올해 축제는 금관, 금동관, 금귀걸이 등 황금 관련 유물이 많음에 착안해 대가야의 '황금' 콘텐츠를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25일 0시 기준 )

  • 대구 118
  • 경북 58
  • 전국 3,27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