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의성군, 민선 7기 2주년 맞아 '행복 미래를 위한 심포지엄' 열어

김 군수 "하반기 주민 자치 기반, 사업 차질없이 추진"

경북 의성군은 민선 7기 2주년을 맞아 '행복 미래를 위한 심포지엄'을 열었다. 의성군 제공 경북 의성군은 민선 7기 2주년을 맞아 '행복 미래를 위한 심포지엄'을 열었다. 의성군 제공

경북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2일 의성군 청소년센터에서 행복마을자치 관계자와 스마트팜 교육생, 지역 청년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행복 미래를 위한 심포지엄'을 열었다.

'행복 미래를 위한 민선 7기 전략과 과제'를 주제로 열린 이날 심포지엄은 민선 7기 2주년을 맞아 지금까지 추진하고 있는 군정 현황을 살펴보고, 군민들과 소통하며 하반기 정책 방향에 대해 공유하는 장을 열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심포지엄에서 '민선 7기 성과와 향후 계획'을 발표한 허우성 의성군 기획예산담당관은 "지난 5년간 예산 규모와 민원 만족도, 일자리 창출, 상수도 보급률 등 군민이 체감할 수 있는 분야의 수치가 크게 올랐다"면서"향후 생활 SOC를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지역 순환형의 사회적 경제를 활성화 시키는 등 지역의 활력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농촌 유토피아 구현을 위한 사업화 구상'을 발표한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송미령 박사는 "농촌 유토피아의 추진 여건과 국내외 사례를 통한 시사점, 그리고 정책 사업화 방안을 설명하고, 효과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관계 부처와 지자체, 기관간의 협력 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황종규 의성군 도시재생지원센터장을 좌장으로 한 패널들과 행복마을자치 우수 마을 관계자, 지역의 청년 농업가, 연구원 등은 민선 7기의 향후 방향과 농촌의 미래에 대해 토논 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주수 군수는 "하반기에도 복지·문화·경제·순환·농업 등 주민 자치를 기반으로 한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지역별뉴스기사

    지역별뉴스기사 기사가 없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