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삼덕초 여자배구팀, 전국소년체전 3년 만에 金

대구삼덕초등학교 여자배구팀이 지난 6일 열린 '제50회 전국소년체육대회 겸 제76회 전국남녀종별 배구선수권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대구교육청 제공 대구삼덕초등학교 여자배구팀이 지난 6일 열린 '제50회 전국소년체육대회 겸 제76회 전국남녀종별 배구선수권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대구교육청 제공

대구삼덕초등학교 여자배구팀이 '제50회 전국소년체육대회 겸 제76회 전국남녀종별 배구선수권대회'에서 여자 초등부 우승을 차지했다.

삼덕초 여자배구팀은 지난 제47회 전국소년체전에서 우승을 차지한 이후 3년 만에 다시 정상에 섰다.

삼덕초는 지난 6일 충북 제천여중 체육관에서 열린 여초부 결승에서 전주중산초에 2대0(25-23, 25-22)으로 이겨 금메달을 획득했다.

우승과 함께 김정희 코치는 지도자상을, 주장 권서연(6학년·센터)이 최우수상을, 최윤겸(6학년)이 세터상을 수상했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탓에 전국소년체전이 종목별 겸임대회로 운영방식이 결정된 후 개최되는 첫 종목이다. 대구에서는 4개팀(삼덕초, 수성초, 대구일중, 경대사대부설중)이 참가해 금메달 1개와 8강(대구일중)이라는 성적을 거뒀다.

한편, 제50회 전국소년체전은 이번 배구대회를 시작으로 오는 27일부터 양궁 종목이 개최되며, 11월까지 종목별 대회가 분산 개최된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