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훈현 4전 전승…한국, 농심배 '바둑의 전설' 우승

이창호 2승 2패…5승 3패 중국 2위, 1승 7패 일본 3위

지난 15일 바둑의 전설 국가대항전-제22회 농심 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특별이벤트에 출전한 조훈현 9단이 중국 창하오 9단과 온라인으로 대국하고 있다. 연합뉴스 지난 15일 바둑의 전설 국가대항전-제22회 농심 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특별이벤트에 출전한 조훈현 9단이 중국 창하오 9단과 온라인으로 대국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회의원에서 다시 본업인 바둑계로 돌아온 조훈현 9단이 '전설들의 바둑 삼국지' 농심신라면배 이벤트 대회에서 노익장을 과시하며 한국팀을 우승으로 이끌었다.

조 9단은 24일 서울 한국기원과 중국 베이징 중국기원에서 온라인으로 '바둑의 전설 국가대항전-제22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특별이벤트' 최종일 대국에서 중국의 녜웨이핑 9단에게 200수 만에 불계승했다.

칠순을 바라보는 조 9단은 이번 대회에서 동년배인 녜웨이핑과 일본의 고야바시 고이치 9단은 물론 40∼50대 기사인 일본의 요다 노리모토 9단, 중국의 창하오 9단까지 모두 물리치며 4전 전승을 거뒀다.

조훈현과 함께 출전한 이창호 9단은 이날 중국의 창하오 9단에게 231수 만에 불계패했다.

한국은 조훈현의 활약에 힘입어 최종 성적 6승 2패를 기록, 5승 3패의 중국을 따돌리고 1위에 올랐다. 일본은 1승 7패로 최하위에 머물렀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