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Z 백신 금지된 20대에게 접종…허술한 신분 확인

서울 시내의 한 보건소에서 관계자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들어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 시내의 한 보건소에서 관계자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들어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부산 사하구청은 지난 3일 부산 한 병원에서 20대 A씨에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했다고 11일 밝혔다. 희귀 질환인 혈전이 나타날 우려가 있는 30세 미만 연령층은 AZ 백신 접종이 제한된다.

A씨가 맞은 백신은 백신 접종 당일날 예약자가 나타나지 않아 사용하지 못한 이른바 '노쇼 백신'이었다. A씨는 병원에 문의 후 백신 접종이 가능하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병원을 방문했다.

접종 당시에는 나이 등 기초 정보를 제대로 확인 하지 않은 병원은 뒤늦게 보건소에 30세 미만인 A씨에게 AZ 백신을 접종했다는 사실을 신고했다.

보건당국은 A씨가 백신 접종 후에도 이상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으며 건강상태를 계속 확인하고 있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