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석좌교수제 실시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회장 서양원 매일경제 편집전무)가 퇴직 회원들의 대학 강의를 지원하는 '편집인협회 석좌교수제'를 실시한다. 언론인으로서 오랜 동안 취재현장에서 축적했던 지식과 경험을 젊은 세대에게 전달해 국가 인재 양성에 기여하기 위해서다.

첫 지원 시기는 내년도(2022년) 1학기부터다.

'편집인협회 석좌교수제'는 퇴직 회원 가운데 매년 2명을 선발해 1년 간 3천만 원의 강의비를 지원하는 제도다. 지원자는 전국 어느 대학이나 강의 대학으로 선택할 수 있으며, 강의 예정 대학의 동의를 얻은 후 신청하면 된다. 신청 자격은 협회 회원 출신 언론인으로서 △재직 언론사 퇴직 후 3년을 넘지 않았고 △지원 시점에 상근 직업이 없어야 하고 △국민연금 수령 연령에 이르지 않은 사람이다.

신청기한은 8월 말까지며 심사를 거쳐 9월 마지막 주 화요일 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선정자를 발표한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