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 이천동 주민 풍물패 ‘하랑’, 어린이날 맞아 아동시설에 수제 케이크 전달

대구 남구 이천동 주민 풍물패 '하랑'(회장 윤성실)은 어린이날을 맞아 4일, 이천동 소재 호동원과 야베스지역아동센터 및 그루터기지역아동센터에 회원들이 손수 만든 케이크 20개를 전달했다.

윤성실 하랑 회장은 "코로나19로 사물놀이패로서 주민을 위한 활동이 제한적인 상황에서 이천동 소재의 아동복지시설을 이용하는 아동들에 힘이 되고 행복을 전해주고 싶어 손수 케이크를 만들어 전달하게 됐다"며 "우리 아이들이 씩씩하게 성장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