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신천동 경부고속철도 복개구간 새단장

7일 오후 대구 동구 신천동 일원의 경부고속철도 복개구간이 기존의 콘크리트 공터에서 봄꽃 정원으로 탈바꿈돼 시민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대구시설공단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줄어든 실외활동으로 계절감을 느끼지 못하는 시민들이 봄꽃 정원을 걸으면서 아쉬움을 달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