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희망일자리 경관조성 사업, 경제 활성화 교두보 역할

일자리 창출과 경관조성, 관광, 지역경제 활성화 등 시너지

예천군 공무원들이 희망일자리 경관조성 사업을 통해 그려진 벽화 앞에서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예천군 제공 예천군 공무원들이 희망일자리 경관조성 사업을 통해 그려진 벽화 앞에서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예천군 제공

경북 예천군이 추진하고 있는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 경관조성 사업이 주목받고 있다. 지역에서 활동하는 미술 전공 근로자를 모집해 일자리 제공은 물론 벽화 조성을 통한 도시 미관도 개선하기 때문이다.

예천군은 희망일자리 사업 중 경관조성 부분에서 예천읍 한천교 산책로 옹벽과 은풍면, 감천면, 개포면 등 8곳에 벽화를 조성했다.

벽화는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에게 활력이 되고 있다. 한 주민은 "코로나 때문에 여행을 못 다녀서 한 번씩 산책을 하며 대리 만족을 하고 있는데, 평소라면 그냥 지나쳤던 담벽에 그림이 그려져 다른 곳에 여행을 온 기분이 든다"고 말했다.

한편 예천군은 희망일자리 사업으로 ▷경관조성 ▷생활방역 ▷청년 행정도우미 ▷청년 사회적 경제 인턴 ▷학교 도우미 지원 등 5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예천군 은풍면 소재 '은풍골 사과 작목반' 건물 벽면에 그려진 벽화가 눈길을 끈다. 윤영민 기자 예천군 은풍면 소재 '은풍골 사과 작목반' 건물 벽면에 그려진 벽화가 눈길을 끈다. 윤영민 기자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