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영천시, 화랑설화마을 정식 개관

영천 대표 전시·체험·행사 복합문화공간 발돋움

영천시 금호읍 일대에 조성된 신화랑풍류체험벨트 화랑설화마을 개관식 모습. 영천시 제공 영천시 금호읍 일대에 조성된 신화랑풍류체험벨트 화랑설화마을 개관식 모습. 영천시 제공

경북 영천시는 27일 신라시대 화랑설화를 테마로 금호읍 일대에 조성된 신화랑풍류체험벨트 화랑설화마을을 정식 개관했다.

화랑설화마을은 약소국인 신라를 강국으로 이끈 원동력이 된 화랑도를 기반으로 김유신 장군과 화랑설화 및 풍류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조성한 레저복합형 문화체험 공간이다.

주요 시설로는 신화랑우주체험관, 화랑배움터, 화랑4D 돔영상관, 설화재현마을, 국궁체험장, 그린스테이션(휴게소), 풍월못, 공연장, 벽천폭포 등이 있다. 또 방문객 편의를 위해 카페와 한복대여점 등도 입점 예정이다.

휴관일인 월요일을 제외한 매일 운영된다. 이용 요금은 신화랑우주체험관 3천원, 화랑배움터 5천원, 화랑4D 돔영상관 3천원 등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화랑설화마을은 전시·체험·행사의 복합문화공간으로 영천을 대표하는 문화관광지로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