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경제진흥원, 청년 일자리 지원사업 참여 중소기업 추가 모집

중소기업 인건비 지원 확대

경북경제진흥원의 '중소기업 청년 일자리 지원사업' 모집 공고 포스터. 경북경제진흥원 제공 경북경제진흥원의 '중소기업 청년 일자리 지원사업' 모집 공고 포스터. 경북경제진흥원 제공

경상북도경제진흥원(원장 전창록)은 코로나19 피해에 따른 지역 중소기업을 위해 '중소기업 청년 일자리 지원사업' 참여기업을 추가 모집한다.

대상은 포항·경주·김천·구미·영주·영천·문경·경산·의성·청도·고령·성주·칠곡·예천·울진 등 경북 15개 지역 중소기업이며, 지원 인원은 245명이다. 오는 23일까지 온라인 접수(www.jobforu.co.kr) 뒤 매출 규모, 종업원 수 등을 평가해 참여기업을 선정한다.

선정 기업에겐 청년채용 1명당 월 200만원, 3개월간 최대 3명까지 지원한다. 단 청년 직원에겐 4대 보험, 소득세, 주민세 등을 공제한 후 실제 수령액이 200만원 이상을 지급해야 한다.

전창록 경북경제진흥원장은 "중소기업이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도록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경북 구미 임수동의 경상북도경제진흥원 전경. 매일신문 DB 경북 구미 임수동의 경상북도경제진흥원 전경. 매일신문 DB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