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에 담긴 세계 교육 현장'…EBS국제다큐영화제서 교육 다큐 5편 선보여

교육 섹션은 대구시교육청과 대구교육박물관이 제안, 개설된 부문
17~23일 EBS 1TV와 D-BOX 통해 교육 섹션 참가작 상영

'제17회 EBS국제다큐영화제(이하 EIDF2020)' 홍보 포스터. 대구시교육청과 대구교육박물관이 교육 섹션을 제안하고, 이 섹션이 개설됨에 따라 교육 관련 다큐멘터리 5편이 이번에 선보인다. 대구시교육청 제공 '제17회 EBS국제다큐영화제(이하 EIDF2020)' 홍보 포스터. 대구시교육청과 대구교육박물관이 교육 섹션을 제안하고, 이 섹션이 개설됨에 따라 교육 관련 다큐멘터리 5편이 이번에 선보인다. 대구시교육청 제공

대구시교육청(교육감 강은희)과 대구교육박물관(관장 김정학)이 EBS교육방송의 '제17회 EBS국제다큐영화제(이하 EIDF2020)'에 페스티벌 파트너 자격으로 참여한다.

EIDF는 다큐멘터리의 대중화를 선도한다는 목표로 시대정신과 도전 의식이 돋보이는 국내외 우수 다큐멘터리 작품을 선보여온 행사. 일주일 내내 정규 프로그램 대신 다큐멘터리 필름으로만 지상파 TV채널 방송시간을 채워 주목받아온 영화제다.

온·오프라인 상영이 결합된 것도 이 영화제의 특징. EBS 1TV 채널에 편성하고 오프라인 극장에서도 상영한다. 다큐멘터리 전용 VOD 서비스인 D-BOX 등에서도 출품된 다큐멘터리 작품을 만날 수 있다. EIDF2020는 올해의 슬로건을 '다시 일상으로–다큐, 내일을 꿈꾸다'로 정했다.

시교육청과 대구교육박물관은 EIDF2020에 '내일의 교육' 섹션을 제안, 5편의 교육 다큐멘터리를 공동 선정·방송하는 페스티벌 파트너가 됐다. 지난해 전주의 국립무형유산원이 '무형유산'을 주제로 한 섹션을 개설하면서 참여한 데 착안해 대구교육박물관이 제안, 참여하게 된 것이다.

EIDF2020 교육 섹션에서 선보일 교육 다큐멘터리들. 왼쪽 상단부터 시계 방향으로 '조지아의 음악학교', '공부의 나라', '9·11 키즈', '반장 선거 : 저를 뽑아주세요', '천사들의 합창' 중 일부 장면. 대구시교육청 제공 EIDF2020 교육 섹션에서 선보일 교육 다큐멘터리들. 왼쪽 상단부터 시계 방향으로 '조지아의 음악학교', '공부의 나라', '9·11 키즈', '반장 선거 : 저를 뽑아주세요', '천사들의 합창' 중 일부 장면. 대구시교육청 제공

'내일의 교육' 섹션에 선정된 다큐멘터리는 5편. 세계의 교육 현장을 베테랑 감독들이 다양하게 영상화한 작품들이다. 위대한 음악의 꿈과 예술예 대한 관찰력이 돋보이는 '조지아의 음악학교(조지아)', 대한민국 입시의 극적 현장을 포착한 '공부의 나라'(한국/벨기에)를 만나볼 수 있다.

'천사들의 합창'(독일/라트비아)은 초교 1학년생을 통해 자유와 책임을 가르치는 라트비아의 교육 현장을 엿볼 수 있는 기회. 난생 처음 반장 선거를 치르는 중국 한 초교의 이야기를 담은 '반장 선거 : 저를 뽑아주세요'(중국), 9·11 테러 이후 17년 만에 희망과 두려움의 메시지로 재구성한 아메리칸 드림 '9·11 키즈'(캐나다)도 볼 수 있다.

EIDF2020은 17일부터 23일까지 일주일 동안 지상파 EBS 1TV와 다큐멘터리 전용 VOD서비스 D-BOX(페스티벌 기간 동안 무료)를 통해 상영된다.

한편 대구교육박물관은 다음달 중 박물관 문화관에서 시민을 대상으로 이번에 선정된 5편의 다큐멘터리를 상영할 예정이다. 10월에는 야외에서 작품을 감상할 기회를 마련한다. 매년 박물관 잔디광장에서 여는 '우리동네 달빛축제' 때 이들 다큐멘터리를 틀 계획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