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안전공단과 한국렌터카사업조합연합회, 렌터카 리콜통지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한국렌터카사업조합연합회는 7일 렌터카 리콜통지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교통안전공단 제공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한국렌터카사업조합연합회는 7일 렌터카 리콜통지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교통안전공단 제공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 자동차안전연구원과 한국렌터카사업조합연합회(회장 조석태)는 7일 렌터카 리콜통지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양 기관은 렌터카사업자가 소유하고 있는 차량의 리콜정보를 공유해 신속한 리콜통지 및 결함시정을 하기로 했다.

교통안전공단은 제작결함차량에 대한 리콜통지 시 전체 통지와 별도로 리콜에 해당하는 렌터카 리스트를 한국렌터카사업조합연합회에 제공한다.

한국렌터카사업조합연합회는 주기적으로 렌터카사업자에게 리콜조치를 독려하고, 향후 리콜시정률을 공단에 제공해 렌터카의 리콜시정을 위해 서로 노력할 예정이다.

류도정 자동차안전연구원장은 "렌터카의 리콜시정 노력을 통해 소비자가 마음 놓고 렌터카를 사용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 리콜대상 차량의 신속한 시정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