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구미경찰서, 코로나19 허위사실 유포 40대 검거

경북 구미경찰서. 매일신문 DB 경북 구미경찰서. 매일신문 DB

경북 구미경찰서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코로나19 관련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로 40대 A씨를 29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3천여명의 팔로워를 가지고 있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난달 19일 "경북도내 한 병원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갔다"는 허위사실의 내용을 게시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해당병원은 이달 19일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으며, 경찰은 경로를 추적해 A씨를 붙잡았다.

A씨는 "지인을 통해 들은 내용을 토대로 글을 작성한 뒤 전파한 것"이라고 말했다.

구미경찰서 관계자는 "국민 불안과 사회혼란을 초래하는 허위사실 유포 행위에 대해 엄정하고 단호하게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