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구미시, 임시 화물자동차 주차장 조성

4월 1일부터 오태동 남구미 IC인근 무료 개방, 화물자동차 주차난 해소 기대

경북 구미시가 4월 1일부터 무료 운영하는 오태동 남구미IC 인근 임시 화물자동차 주차장. 구미시 제공 경북 구미시가 4월 1일부터 무료 운영하는 오태동 남구미IC 인근 임시 화물자동차 주차장. 구미시 제공

경북 구미시는 화물자동차 주차난 해소를 위해 오태동 남구미 IC 인근에 '임시 화물자동차 주차장'을 조성해 4월 1일부터 운영한다.

임시 화물자동차 주차장은 9천120㎡ 면적에 주차면수 81대(화물차 52대, 승용차 29대) 정도로 이용은 무료다. 2, 3일 이내 단기주차만 가능하고 덤프트럭 등 건설기계는 제한된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도심지 주택가 불법 주차 개선을 원하는 주민들의 요구와 접근성이 좋은 화물자동차 주차장을 원하는 운수종사자의 수요를 모두 충족시키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입지를 선정해 추가로 주차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