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5총선 레이더] 박명재 한국당 포항 남울릉 국회의원 "포항운하 주변 도시재생 뉴딜사업"

포항운하 주변 뉴딜사업 추진한다

박명재 자유한국당 포항남·울릉 국회의원은 16일 "슬럼화 된 포항운하 주변지역에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추진해 주민들의 생활환경을 개선하고 침체된 도시공간에 활력을 불어 넣겠다"고 밝혔다.

박명재 박명재

박 의원은 "포항운하 주변지역은 운하 개발당시 개발계획을 세밀하게 수립하지 못해 주변지역 개발이 동시에 이뤄지지 못했으며, 이 때문에 운하만 덩그러니 운영되고 있는 상황으로 주변지역은 곳곳이 슬럼화 됐다"고 지적했다.

박 의원은 "대다수 주민들이 재산권 행사불가 등을 사유로 대규모 개발을 원치 않는다"며 "대규모 개발은 도시계획을 새로 수립해야 하기 때문에 '재정비 촉진지구' 등으로 다시 지정하는 조치가 필요해 주민들 반대가 심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주민들이 불편함 없도록 도시재생사업을 통한 생활환경개선사업을 더욱 신속하게 진행하는 한편, 현재 포항에 영일만 관광특구 등 3대 국가전략특구가 지정되는 등 투자여건이 나아지고 있으므로 호텔 등 앵커시설 투자유치를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투트랙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박 의원은 "포항시와 함께 실현가능한 사업을 개발하고 선정해서 총력을 기울여 추진해 나갈 것"이며,"상대적으로 낙후된 해도동에 우선적으로 특별교부세를 확보·투입해 복합체육시설, 다목적복지회관 등 생활밀착형 복지시설을 확충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