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영주시의회, '연구하는 의회상 구현'…지난 1년간 연구단체 만들어 과제 수행 결과 발표

아동청소년·관광 분야 정책과제 제언  

우충무 관광활성화 연구단체 대표 시의원 우충무 관광활성화 연구단체 대표 시의원

연구활동단체를 만들어 지난 1년간 주제별 연구활동에 들어갔던 경북 영주시의회 연구단체가 그동안의 성과물을 의회에 보고해 눈길을 끌었다.

경북 영주시의회(의장 이중호) 의원연구단체인 '영주 아동청소년 지원 연구단체'(대표의원 장영희)와 '영주 관광 활성화 연구단체'(대표의원 우충무)는 지난 13일 영주시의회 제240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 그동안의 연구활동 성과를 보고했다.

영주 아동청소년 지원 연구단체는 아동청소년 복합문화공간 조성이라는 주제로 1년간 연구 활동을 벌여 '영주시가 직면한 청소년복합문화공간에 대한 적합한 시설 규모 필요' 등 그간의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또 영주 관광 활성화 연구단체는 영주시 관광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1년간 연구한 결과물로 '유튜브 등 신매체를 활용한 홍보전략 강화, 고속전철 개통에 따른 관광정책 수립, 관광수용태세 정비, 음식관광 활성화 방안 마련 등'을 제안했다.

장영희 아동청소년 지원 연구단체 대표 시의원 장영희 아동청소년 지원 연구단체 대표 시의원

양 단체는 지난 1년간 각종 문헌자료 연구와 간담회, 선진지 비교견학 등 다양한 연구활동을 통해 주제별 연구를 수행했다. 지난 1년간의 연구활동은 이날 결과 발표로 모두 마무리됐다.

영주시의회는 지난 2018년 12월 영주시의회 의원연구단체 구성 및 운영조례를 제정, 영주시가 직면한 각종 현안사항에 대한 의원 연구단체 활동 지원 근거를 마련하고 지난 1년간 다양한 연구활동을 통해 주제별 연구를 수행해왔다.

우충무 시의원은 "앞으로 활발한 의원연구단체 활동을 통해 공부하고 연구하는 의회상을 정립하는데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1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