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설날, 우리농산물로 만든 오색떡국 드세요"

민족 최대 명절인 설을 사흘 앞둔 23일 오후 대구 달서구 도원동 대한민국 떡방 가게에서 직원들이 '色'시한 오색가래떡을 뽑은 후 상자에 담고 있다. 떡집 주인 석인경씨는 "오색가래떡은 자색고구마(보라)와 호박(노랑), 쑥(초록), 흑미(검정) 등 천연재료를 사용해 색깔을 내는 독특함과 맛으로 손님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말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