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통합신공항추진위 "주민투표로 최종 이전지 결정 아냐"

"국방부는 유치신청된 후보지 대상으로 이전부지 선정하라"

23일 군위군 거리 곳곳에 우보공항 유치 신청을 알리는 현수막이 걸려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23일 군위군 거리 곳곳에 우보공항 유치 신청을 알리는 현수막이 걸려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군위군통합신공항추진위원회(이하 군위군추진위)는 23일 성명을 내고 주민투표로 확인된 군위군민의 의사를 왜곡하지 말고 국방부는 법적 절차에 따라 통합신공항 최종 이전지를 조속히 결정해줄 것을 촉구했다.

군위군추진위는 성명을 통해 "최종 이전지 결정은 주민투표가 끝이 아니고 지자체장의 유치 신청과 국방부 선정위원회의 심의에 의한 것임에도 마치 주민투표 결과만으로 최종 이전지가 결정된 것처럼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보도를 즉각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또 "국방부는 자체 발간자료에서 '선정기준은 유치 신청한 지자체 중에서 선정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이전부지를 선정할 때 적용하는 기준'이라고 밝혔음에도 모호한 태도를 취하고 있다"며 "국방부는 조속히 선정위원회를 개최해 법 규정에 맞게 신청된 후보지에 대해 이전부지를 선정하라"고 주문했다.

대구시를 향해서는 통합신공항 이전사업에 대한 의지가 있다면 분명한 입장을 밝히라고 했고, 경북도에는 각종 불편한 행보를 즉각 중단하라고 요청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